기사 (전체 6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주일강단] 주님이 쓰시는 사람
“큰 짐승과 귀티 나는 여러 종류의 동물이 있지만 세상에서 가장 존귀한 동물은 예수님께서 타신 나귀입니다. 왜냐하면 만왕의 왕이신 예수님을 그 등에 태워 예루살렘으로 모셨기 때문입니다” 베다니 마을에 예수님이 제자들과 함께 가셨습니다. 주님께서 제자들
김상렬   2018-03-21
[주일강단] 심판의 날을 생각하고 살자
본문 말씀처럼 우리 모두 언젠가는 그리스도의 재림을 맞이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그 때에는 한 사람도 빠짐없이 심판대 앞에 서게 될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날을 깊이 생각하고 살아야 하는 것이 지혜로운 신앙생활입니다. 이 말씀을 통해 주님의 재림
장향희   2018-03-14
[주일강단] 다시, 세상의 빛으로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 이는 주님의 말씀입니다. 주님을 따라 산 위에 오른 제자들에게 당부하신 말씀입니다. 주님의 부탁이고 비전입니다. 모름지기 주님을 따르는 제자와 그리스도인이라면 당연히 살아야 할 소명이고 과제입니다.그때 산 위에서 이 말씀을
이덕주   2018-03-07
[주일강단] “With Christ”(그리스도와 함께)
얼마 전, 목사님들과 MT를 가서 팀을 나누어 볼링을 쳤습니다. 흥미로운 게임이 진행되는 가운데 팀의 마지막 선수로 출전한 제 차례가 되었을 때, 점수판을 바라보던 한 분이 갑자기 소리쳤습니다. “박 목사님이 안 쳐도 우리가 이겼어요!” 그 말을 듣고
박태남   2018-02-21
[주일강단] 권능으로 영영광을 취하지 말라
하나님 앞에 용서받지 못할 죄는 하나도 없습니다. 사 1:18에 ‘너희 죄가 주홍 같을지라도 눈과 같이 희어질 것이요 진홍 같이 붉을지라도 양털 같이 되리라’고 하셨습니다. 어떤 죄든지 하나님께 회개하기만 하면 다 용서함을 받습니다. 그러므로 한 번
조광성   2018-02-07
[주일강단] [오늘의 강단] 권능으로 영광을 드러내신 주님의 오른손
1492년 신대륙의 원주민들에게 콜럼버스가 ‘발견’된 이후 전개된 서구 기독교 문명권의 선교는 서구 기독교 왕국의 식민주의 확장과 깊은 연관을 가지고 있습니다.노예로 붙잡힌 아프리카 흑인들은, 서부 아프리카의 해안에서 집단으로 강제세례를 받고 노예상선
이홍정   2018-01-31
[주일강단] 마태복음 7:13-27​
2006년부터 2015년까지 온 나라를 떠들썩하게 했던 건국이래 최고의 다단계 사기사건 뉴스를 기억합니다. 그 주인공들은 주수도와 조희팔 이었는데 그들이 국민에게 피해를 입힌 금액은 무려 12조5000억원에​ 이른다고 합니다.여기에 가담한
이성우   2018-01-17
[주일강단] 새해도 주님 모시고 살자
“지갑에 돈이 있는가는 확인하면서 자기 심령에 예수 함께 계신가를 확인하지 않는 오늘의 교인들 모습을 봅니다. …가나 혼인 잔칫집은 예수님을 모심으로 문제를 해결 받는 복을 받았음을 보여 줍니다.” 인생의 행복은 누구와 함께 사느냐에 달려
고병수   2018-01-10
[주일강단] 본향 찾는 나그네
사람은 누구나 고향을 그리워합니다. 그래서 명절이 되면 그렇게 고생을 하면서도 고향으로 가는 것입니다. 고향을 고국을 그리워하는 것은 한국사람 뿐 아니라 미국, 영국, 프랑스 모든 사람의 본성인 듯합니다.한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는 시간, 우리는 언젠
김상렬   2017-12-28
[주일강단] 그리스도 예수를 아는 지식
예수 그리스도가 누구인지 알지 못하면 아무것도 아닙니다. 그러나 예수 그리스도를 제대로 알면 생명을 주고도 바꿀 수 없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제대로 아느냐 모르느냐는 이처럼 중요합니다. 1. 예수님은 감추어진 비밀사도 바울이 예수 그리스도를 몰랐을
류우열   2017-12-20
[주일강단] 개척교회 위한 대강절의 파르티타
벌써 열두 폭 끝자락에 서 있습니다. 가정마다 김장하느라 분주한 가운데 아름다운교회도 어제부터 김장거리를 사오고 다듬으며 준비하더니 오늘은 배춧속을 채우느라 바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이런 개척교회를 다니면서도 기쁨과 감사로 헌신하는 성도들을 보고 있
홍종찬   2017-12-06
[주일강단] 시험 속의 소금
예수님의 제자 ‘요한’이 예수님께 질문했습니다. ‘선생님, 우리를 따르지 않는 어떤 사람이 주님의 이름으로 귀신을 내쫓는 것을 보고 우리를 따르지 않기에 금했습니다.’ 그는 귀신을 쫓아낸 사람에 대한 시기심과 예수님께 칭찬받고 싶은 두 마음이 있었던
이종목   2017-11-22
[주일강단] 주님과 함께
기쁨은 ‘어려운 상황이나 형편 속에서도 불평하지 않고 즐거운 마음을 유지하는 태도’입니다. 우리에게 기쁨이 중요한 이유는 기쁨이 내가 지금 주님과 동행하는 표식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명령합니다. “주 안에서 항상 기뻐하라 내가 다시 말하노니 기뻐하라
최윤영   2017-11-15
[주일강단] 추수감사절 신앙
하나님께서 그의 선민들에게 삼대절기를 지키도록 명령하셨습니다. 유월절은 해방 기념절이요, 맥추감사절은 봄에 뿌린 씨가 자라서 여름에 추수를 하고 드리는 감사절이요, 추수감사절(초막절)은 봄에 뿌린 씨와 과목들이 자라서 열매를 맺고 겨울이 오기 전 가을
강동인   2017-11-08
[주일강단] 그리스도의 신부
며칠 전,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당신의 삶 속에서 그 사랑 받고 있지요!”라는 축복의 찬양을 부르다가 문득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찬양을 부르는 사람 중에 정작 자신이 사랑을 받고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세상에는
박태남   2017-10-26
[주일강단] 피증애아(彼曾愛我), 그가 나를 일찍이 사랑하셨노라
我與基督同釘於十字架 而我仍生 非我生 乃基督在我内而生 且今我在身而生 乃以信上帝子而生 彼曾愛我 爲我舍己者也(아여기독동정어십자가 이아잉생 비아생 내기독재아내이생 차금아재신이생 내이신상제자이생 피증애아 위아사기자야)사역(私譯):나와 그리스도가 같
천해진   2017-10-18
[주일강단] 모든 일을 주께 하듯 하라
“어떤 일을 하든 하나님 맡겨주신 천직의 일을 한다고 믿고 소중히 여기는 성도가 되어야 합니다” 요즈음 유행하는 말 중에 “일의 속도보다 방향이 더 중요하다”는 말이 있습니다. 요즈음 과거 정부에서 큰일을 했다는 사람들이 줄줄이 법의 심판을 받고 있습
이기복   2017-09-27
[주일강단] 하나님께 감동 받은 사람들
우리 인생행로에서 믿음의 길로 들어선 여정은 꿈길을 걷는 것 같은 일이 가득 차 있습니다. 하나님을 아버지로, 예수 그리스도를 구세주로 모시고 살아가는 사람들의 앞길에는 사람이 할 수 없는, 하나님만이 하시는 꿈같은 일이 일어나는 것입니다.교회도 마찬
김상렬   2017-09-20
[주일강단] “마틴 루터는 분명히 이 이야기에 꽂혔다!”
“‘말씀만 하사’ 라는 고백은 참으로 놀랍습니다. 왜냐하면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주님의 말씀대로 되어지길 원하는 고백이기 때문입니다. 내가 원하는 말씀이 아니라, 주님의 말씀에 ‘아멘’하는 믿음이 필요합니다.” 미국 UCLA 농구팀의 감독으로 무려 2
박태남   2017-09-06
[주일강단] 분노와 다툼을 지나서 기도하라
하나님의 뜻은 그분의 자녀들이 기뻐하며 사는 것입니다. 또한 기도하며 감사하면서 살아가는 것입니다. 그것이 이 땅에서 인생 을 잘 사는 모습입니다. 그러나 그런 삶은 말처럼 쉽지 않습니다.그렇게 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1. 분을 내지 말아야
김상렬   2017-08-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460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6길 73-6(연건동)  |  대표전화 : 02-3676-3082~5  |  팩스 : 02-3676-3087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06483  |  등록일 : 1988.5.31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효근  |  이메일 : dsr123@daum.net
Copyright © 2013 들소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