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시사논단] 삼일운동의 교회는 어머니였다
지난 역사의 사실은 바꾸지 못한다. 그러나 그 사실에 대한 해석은 매우 다양하고 또 얼마든지 바꿀 수 있다. 지난 일을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지금 이후의 미래가 달라진다. 과거의 역사에서 배우지 못하면 미래가 없다. 과거의 역사를 바르게 해석하고
지형은   2019-02-20
[시사논단] 모든 일에 감사하라!
오늘 우리 예배모임에서는 남들이 보기에 아주 훌륭하게 잘 산다는 분의 고백을 들었다. ‘모태신앙’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면서 살았고, 열심히 기도하면서 살고 있지만, 당신의 기도에 하나님이 응답하시는지를 알 수가 없이 산다는 것이었다. 그것이 당신으로서는
김조년   2019-02-13
[시사논단] 주일신앙을 회복하라
‘위기는 기회’라는 말은 동전의 양면과 같다. 그 말의 의미가 무엇인지 알지만 다분히 희망고문에 가깝다. 그럼에도 사람들은 그 고문을 기꺼이 받아들인다. 지금 한국의 상황도 위기와 기회가 함께 걷고 있다. 그러나 한국교회는 위기와 기회가 함께 걷기보다
계인철   2019-01-23
[시사논단] 평범함에 빠지는 시대
휘게는 아늑함을 뜻하는 덴마크어다. 마이크 비킹 덴마크 행복연구소 소장이 2016년 펴낸 “휘게 라이프(Hygge Life), 편안하게 함께 따뜻하게”라는 책을 통해 알려진 휘게는 “일상생활 속에서 소소한 즐거움이나 안락한 환경에서 오는 행복”을 뜻한
이철재   2019-01-16
[시사논단] 주류의 역동적 리더십을 위하여
주류냐 비주류냐, 이 주제는 인간 사회의 오랜 논점 중 하나다. 아니, 현실적으로 보면 핵심 논점이 아닐까 싶다. 주류, 비주류는 무엇인가? 현실적인 데서 시작하여 명분을 살피는 당위론까지 심도를 깊게 해가며 몇 가지를 살펴보자.먼저, 가장 현실적으로
지형은   2018-12-28
[시사논단] 잃어버린 자들을 그냥 방치할 것인가?
연말이 오고 성탄절도 돌아왔다. 그리고 송구영신 예배를 통해 한 해를 보내고 새로운 한 해를 맞이해야 하는 시점이다. 대부분 들뜬 마음으로 연말연시를 보낼 것이 분명하다. 그런데 한쪽에서 기뻐하는 마음을 갖는 이들이 있는 반면, 다른 한 쪽에선 신앙의
오수강   2018-12-19
[시사논단] 통일한국(United Korea) 이후 북한 선교 전략
성결대에서 선교학을 15년간 가르치고 한국복음주의 선교신학회장과 한국교회연합 선교위원장으로 한국 선교학계과 교단을 섬기면서 늘 마음 한 켠에 남아있는 아쉬움은 북한 선교에 대한 것이었다. 북한은 주님께서 “땅 끝 증인”(행 1:8)되라는 지상대명령(t
노윤식   2018-12-12
[시사논단] 종교인들이 나서야 하는데, 글쎄, 될까?!
가: 종교계에서 나서야 하는데, 종교인들에게 기대할 수밖에 없는데.나(종교인): 종교계에요?! 절대 안 됩니다. 기대할 게 없어요.가: 그래도 좋은 목사님이나 신부님들 그리고 스님들이 계시는데요!나(종교인): 개별 종교인들 중에는 좋은 분들도 있겠지만
김조년   2018-11-28
[시사논단] 하드 파워와 소프트 파워의 균형
과거 냉전시대에 미국과 소련은 막강한 군사력과 거대한 경제력인 하드 파워(hard power)로 다른 나라를 지배하고 통제해 왔었다. 그들은 자신들의 강력한 하드 파워로 원하는 것들을 취하는 수단으로 사용했다. 만약 그들의 요구를 거절하면 불이익을 주
이흥배   2018-11-14
[시사논단] 이웃을 기쁘게 하는 그리스인
아름다운 가을, 추수의 계절입니다. 주님은 자연의 추수보다 영혼의 추수를 더 목마르게 기대하십니다. 그런데 한국 교회는 부흥은커녕 쇠퇴하고 있습니다. 나름 열심히 전도하고 선교하는 한국 교회인데 무엇이 문제일까요?왜, 세상에서 칭송 받아야 할 교회와
김영제   2018-11-07
[시사논단] 501주년 종교개혁주일에 통곡하며
‘종교개혁’은 ‘종교개혁’이 아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교회개혁’이다. ‘교회개혁’은 개혁자들의 정신에 나타난 것처럼 교회가 잃어버린 본질로 돌아가는 것이다. 그것이 ‘말씀과 기도’일 수도 있고, ‘예수그리스도를 닮은 삶’일 수 있다.콘스탄틴 황제의
이효상   2018-10-24
[시사논단] 실패할 것인가 실수를 만회할 것인가
일주일 전 일이다. 점심 식사 시간에 마주앉은 사람은 내 연배의 교인이었다. MBC 문화방송 피디수첩이라는 프로를 보았단다. 명성교회 이야기다. 그 교인은 “평소에 그분을 존경해 왔는데 피디수첩을 본 후에 너무도 실망했습니다”라고 한다. 옆에 있는 다
허광섭   2018-10-17
[시사논단] 참의 자리로 가야 할 종교들
소위 성직자들이 입는 옷을 벗어 일상복이나 노동복으로 갈아입고, 권위주의의 껍질 속에 갇혀 있는 성직에서 내려와 평범한 사람으로 살도록 하는 것이 가장 좋은 종교개혁의 길이라고 생각한다. 민주주의 시대인 지금 민주주의가 가장 되지 않는 곳이 종교조직이
김조년   2018-10-03
[시사논단] 오늘의 한반도와 교회
늦더위가 있지만 가을이다. 조금 더 있으면 선선한 바람이 제대로 불 것이다. 얼마 더 지나지 않아서 찬바람도 느껴질 테다. 서리가 내릴 즈음에는 유난히 심했던 올 여름 더위가 언제였는가 싶을 것이다. 제아무리 뭐래도 시간은 흐르고 계절은 바뀐다. 세월
지형은   2018-09-18
[시사논단] 부산한 500주년 지난 1년
부산했던 종교개혁 500주년이 지난 이 시점에서 다시금 종교개혁 정신을 되새겨 본다. 다음 달이면 일부 한국교회들은 어김없이 501주년 행사를 치를 것이다. 벌써 기념해달라는 초청을 받곤 한다. 종교개혁 정신이란 무엇이었나? 일부 대형교회, 일부 신학
라은성   2018-09-05
[시사논단] 한국 교회의 기형적인 성장구조의 위기
우리 한국의 대표적인 교단인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측 총회 통계위원회는 2011년 2,852,000명으로 정점을 찍고 이후에는 매년 교인수가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했다. 지난해에도 12,000여 명이 줄었으며, 올해도 지난 1년간 16,586명이 감
이흥배   2018-08-29
[시사논단] 교회 세습 논란
모 대형 교회의 목회 세습 문제로 교계와 언론이 매우 시끄럽다. 필자는 그 교회와 같은 교단도 아니며 그 문제를 옹호하거나 비판하고 싶은 생각도 없다. 다만 상황에 따라서 이 문제를 다루기보다 한국 교회가 기본 원칙과 통일된 의견을 가지고 지혜롭게 대
김영제   2018-08-21
[시사논단] 8.15와 기독교의 광복
73년 전 8.15는 우리 민족사에 있어 놀랍고 충격적인 날로 역사의 분기점이 되는 날이었다. 어떤 이에게는 생사의 가름이기도 했다.일본이 내선일체라는 미명아래 조선어금지, 창씨개명, 신사참배 등을 통해 민족운동을 말살하려고 할 때, 이것을 적극적으로
계인철   2018-08-08
[시사논단] 다음세대를 향한 고민
한국교회는 고령화되고 노화되었다.한때 30대 40대들이 차지했던 80년대의 이야기가 이미 전설이 됐다. 젊은 인구가 대량으로 유입되지 않으니 평균 연령은 지속적으로 치솟는다.대한민국 다음세대 청년의 현주소를 먼저 짚어봐야 한다. ‘왜 교회에서 청년들이
이효상   2018-07-25
[시사논단] 난민, 동성애, 병역 거부자 문제
우리 사회 살림살이에서 걱정스러운 많은 일들이 생긴다. 그 중에서도 요즘에는 세 가지 문제에 대하여 종교인들 가운데 자신들의 입장을 강하게 표현하고 있다. 첫째 제주도에 온 예멘 난민문제, 둘째 양심적 병역 거부자 문제, 셋째 동성애 문제다. 나라가
허광섭   2018-07-1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10-460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6길 73-6(연건동)  |  대표전화 : 02-3676-3082~5  |  팩스 : 02-3676-3087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06483  |  등록일 : 1988.5.31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효근  |  이메일 : dsr123@daum.net
Copyright © 2013 들소리신문. All rights reserved.